이새로운 종류의 온대양 세계는 생명을 지탱할 수 있다.

이새로운 종륜즌 생명을 지탱가능?

이새로운 대양

우리 태양계 밖에서 생명체가 살 수 있는 행성을 찾기 위해 천문학자들은 지구와 비슷한 외계 행성을 찾아냈다.

이제, 과학자들은 생명체가 살 수 있는 새로운 부류의 외계 행성들을 찾아야 한다: 히스테아 행성들.
이 행성들은 수소가 풍부한 대기를 가진 해양으로 뒤덮인 뜨거운 행성들로 우리 행성의 쌍둥이들보다 발견과
관찰이 훨씬 더 쉽습니다. 그리고 하이세아 행성에 대해 더 많이 알게 되면 과학자들이 가까운 미래에 태양계
밖에서 생물 징후나 생명체의 징후를 발견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다.
이 연구는 수요일 천체물리학 저널에 발표되었다.
케임브리지 대학교 천문연구소의 천체물리학 및 외계행성 과학 분야의 독자인 니쿠 마두수단은 성명에서 “하이세아
행성들은 우리가 다른 생명체를 찾는데 완전히 새로운 길을 열어준다”고 말했다.

이새로운

하이세아 행성 중 일부는 우리 행성보다 더 크고 뜨겁습니다. 그러나 연구자들은 이 행성들이 초기 지구에서 시작된
생명체를 지탱할 수 있는 거대한 바다를 가지고 있으며 여전히 극한의 해양 환경에서도 발견될 수 있다고 믿고 있다.

이 행성들의 가장 매력적인 특징 중 하나는 지구나 지구와 비슷한 행성들보다 거주가능성이 더 크기 때문에, 비록
우리 행성이 거주가능성을 유지하기 위해 요구되는 영역 밖에 존재하더라도 여전히 생명체를 지탱할 수 있다는 사실이다.
지난 30년 동안 발견된 수천 개의 외계 행성들 중 많은 행성들은 지구와 해왕성 사이 크기이다. 과학자들은 이

행성들을 묘사하기 위해 “슈퍼 어스”와 “미니 해왕성”과 같은 이름을 사용해요. 이 행성들은 지구처럼 바위가 많거나
해왕성과 같은 얼음 거성이 될 수 있어요. 아니면 그 사이에 존재하든지요.
미니 해왕성은 우리 행성의 1.5배 이상 크기 때문에 해왕성보다는 작지만 지구처럼 바위투성이의 내부가 있기에는

무 크다. 그리고 수소가 풍부한 그들의 대기 밑에는 생명체가 견디기엔 압력과 온도가 너무 클 가능성이 높다.
그러나 마두수단과 그의 동료들의 최근 연구는 이러한 불친절한 본성이 항상 그렇지는 않다는 것을 밝혀냈습니다.
크기, 질량, 온도를 포함한 조건에 따라 이 행성들 중 일부는 거주할 수 있을 것이다.